Radiation Oncology cancerdoctor

최근들어 유방암의 발생은 증가하고 있습니다. 대부분의 유방암은 '통증이 없는 멍울' 때문에 발견되거나, 증상 없이 '건강검진'을 통해 발견됩니다. 만일 더 진행된다면 유방압통, 피부변화, 피 분비물, 유방모양 변화 등이 동반될 수 있습니다. 그 중 일부는 겨드랑이 림프절이 만져진다든지, 아니면 다른 부위로 전이되어 나타나기도 합니다. 하지만 이렇게 유방 피부의 변화가 생겨서 혹은 겨드랑이나 다른 부위에 종괴가 만져져서 발견되었다면, 이미 병기는 초기를 넘어서게 됩니다.


미국 암 레지스트리에서 2007년부터 2013년까지 유방암으로 진단된 환자들을 조사해 봤을때, 진단받은지 5년 후까지 생존해있는 환자 (5년 생존률) 는 병기에 따라 아래와 같이 달랐습니다.



1기 : 거의 100%
2기 : 93%
3기 : 72%
4시 : 22%



즉, 1기에 발견된다면 유방암은 대부분 완치가 가능한 병이 되는 것입니다. 유방암 1기란, 크기가 2cm 미만이고, 림프절 전이도 없어야 합니다. 따라서, 아직 크기가 작을 때 빨리 발견해서 치료받는 것이 굉장히 중요하겠죠?


breast exam3.jpg


초기에 발견되는 대표적인 방식이 매년 하는 건강검진을 통해 발견되거나 스스로 멍울이 만져져서 발견되는 경우입니다. 1-2cm 되는 덩어리가 내 유방에 있을 때, 쉽게 알아차릴 수 있을까요? 1-2cm 정도의 멍울은 만져보지 않으면 발견되기 힘듭니다. 자신의 유방을 주의깊게 관찰하거나 만져보는 사람은 생각보다 흔치 않았습니다.


1. 유방 자가검진


한달에 한번 생리가 끝난 후 3-5일 뒤에 실시하는 것이 좋습니다.


주로 샤워하면서, 만져보는 것이 편할 것 같습니다. 한국유방암학회, 유방암백서 (2013) 에 아래 유방자가검진법이 잘 소개되어 있어 그대로 인용해 봅니다. 하지만 자세한 방법론 보다는 자신의 유방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지내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합니다.



1단계: 거울을 보면서 눈으로 관찰하기
self1.png



  1. 양팔을 편하게 내려놓은 후 양쪽 유방을 관찰한다.

  2. 양손을 머리 뒤쪽으로 올려 깍지낀 자세를 취한 후 팔에 힘을 주고 가슴을 앞으로 내민다.

  3. 양손을 허리에 짚고 어깨와 팔꿈치를 앞으로 내밀면서 가슴조직에 힘을 주고 앞으로 숙인다.



** 평소 자신의 모양을 기억했다가 비교해봅니다.



2단계: 서거나 앉아서 촉진하기
self2.png



  1. 검진하는 유방쪽 팔을 머리위로 들어 올리고 반대편 2,3,4째 손가락 첫마디 바닥면을 이용해 검진한다.

  2. 유방주위 바깥쪽 상단부위에서 원을 그려가며 안쪽으로, 반드시 쇄골의 위 아래 부위와 겨드랑이 밑에서부터 검진한다. 동전 크기 만큼씩 약간 힘주어 시계 방향으로 3개의 원을 그려가면서 검진한다. 유방 바깥쪽으로 원을 그리고 좀더 작은 원을 그리는 식으로 한 곳에서 3개의 원을 그린다.

  3. 유두 주변까지 작은 원을 그리며 만져 본 후에는 유두의 위 아래와 양옆에서 안쪽으로 짜보고 비정상적인 분비물이 있는지 확인한다.



** 손가락 끝이 아니라 바닥면을 이용해야 합니다.



3단계: 누워서 촉진하기
self3.png



  1. 편한 상태로 누워 검사하는 쪽 어깨 밑에 타올을 접어서 받친 후 검사하는 쪽 팔을 위쪽으로 올리고 반대편 손으로 2단계의 방법과 같이 검진한다.



2. 유방촬영


우리나라에서는 40세 이후부터 매년 유방촬영을 하도록 권고하고 있습니다. 유방촬영술은 x-ray를 이용하여 유방을 촬영하는 간단한 기법입니다. 1970년대부터 미국, 유럽 각지에서 이 유방촬영술의 효과를 알아보는 대규모 임상시험들이 진행되었고, 선별검사를 받는 집단은 유방암 사망율이 20-40% 가량 줄어드는 것을 관찰할 수 있었습니다.


Mammogram.png




유방자가검진과 정기적인 유방촬영술을 포함한 건강검진을 시행한다면, 유방암을 너무 진행된 상태에서 발견해서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이 줄어들 것입니다. 국가에서 권고하는 암검진, 꼭 잘 챙겨 받으세요!


이상, @cancerdoctor 였습니다.




Reference



  1. Howlader N, Noone AM, Krapcho M, et al. SEER Cancer Statistics Review, 1975-2014, National Cancer Institute. Accesible at https://seer.cancer.gov/csr/1975_2014/

  2. 한국유방암학회, 유방암백서 (2013)

  3. Ingvar Andersson et al., Mammographic Screening and Mortality from Breast Cancer: The Malmo Mammgraphic Screening Trial. British Medical Journal, 1988. 6654:943-48.

  4. 유방촬영 이미지: https://commons.wikimedia.org/wiki/File:Blausen0628Mammogram


투명배경.png


의사들이 직접 쓰는 최초의 STEEM 의학 매거진


https://mediteam.us-바로보기

아래 글들도 읽어보세요.
나라에서 암검진은 대체 언제 뭘 해주나. 국가 암검진에 대하여 알아봅시다.
유방암은 어떻게 치료할까? - 방사선치료편
[의학] X-ray, CT, MRI, 초음파, 뭘 해야 할까? <영상 검사의 선택>
  • Tag
  • 0
  • 0
  • View@Mediteam.us 283
Prev Article : Screening for breast cancer Next Article : Autosomal dominant inheritance pattern
Comments :: Steem 에서 댓글 달기
Prev Article : Screening for breast cancer Next Article : Autosomal dominant inheritance pattern